블로그를 시작하고 느낀 보람이 여러가지 있습니다. 그중에 몇개를 꼽자면 세상과의 소통과 더불어 오는 수익이 있습니다. 또한 블로그를 계기로 제 글이 오프라인 신문의 지면에 실리게 된 것도 큰 보람중에 하나입니다. 예전에 프로야구 관련 썼다가 모 스포츠 신문에서 연락이 왔다가 막판에 안실린 경우가 있었을때만해도 내 글이 신문에 이렇게 많이 실릴줄은 몰랐습니다.

블로그를 운영하건 안하건간에 블로그를 모르는 분들은 적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만큼 블로그가 대중화되었다는 것이겠죠. 하지만 아직도 많은 분들은 블로그가 미니홈피의 다른 이름으로 생각하시는 분도 계십니다. 단순히 이름만 틀린 서비스로 생각하시는 거죠. 하지만 미니홈피가 지극히 사적이고 허용된 관계(일촌)끼리의 공간이라면 블로그는 상당히 개방적이며 어쩌면 공적인 공간입니다.

신문과 인터넷을 통해 블로그를 통한 소통이나 1인미디어, 수익모델에 대해 수없이 들어왔지만 솔직히 귀에 들어오지는 않았습니다. 제가 직접 운영해보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다 우연한 기회에 블로그를 개설하고 마치 어린아이처럼 매일 블로그를 수정하고 또 수정해가며 하나씩 배워나갔습니다.

그러다 몇달전 고향에서 우연히 본 충청투데이라는 지방신문에서 블로그를 등록하고 좋은 글은 지면에도 싣고 원고료도 준다는 말에 얼른 등록을 했습니다. 사실은 원고료에 마음이 넘어갔습니다. ^^ 그래도 내 글이 설마 실릴줄은 몰랐는데 첫달부터 지금까지 약 네달동안 매달 1~2편은 실린것 같습니다. 더불어 원고료도 들어오구요.

블로그를 하기전까지 제가 쓴글이 신문에 실리는걸 상상이나 해봤겠습니까. 신문은 매일 읽지만 기사나 독자투고는 남의 이야기로만 생각했습니다. 더군다나 원고료까지 받을수 있다니 이거야 말로 일석이조라고 생각이 듭니다. 대학을 졸업하기 전에 대전 지역의 신문사 시험을 보았다가 최종에서 떨어진 기억도 있지만 사실 매일 글(물론 허접합니다만)을 쓰고 발행한다는건 블로그를 하면서 생긴 일입니다.

자칫 무미건조할 수 있는 삶에서 나만의 공간을 가질수 있고 하나의 습관을 만들어 스스로 나를 채찍질 할 수 있다는게 블로그를 하면서 생긴 가장 큰 보람인 것 같습니다. 앞으로 이 공간을 지치지 않고 가꾸는 것도 저의 몫일 겁니다. 이미 이 블로그는 저의 공간이 아닐수도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매일 제 글을 rss 구독해주시는 36분의 블로거와 포털, 메타블로그, 오프라인 지면의 제 글을 보고 들어오시는 많은 분들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여러분때문에 약간의 블로그 광고 수입도 올릴수 있고 신문에 글도 실릴 수 있다고 생각하니 방문자 한분 한분이 고마울 따름입니다. 고맙다는 말 이제야 전합니다. ^^ 앞으로도 열심히 좋은 포스팅 하도록 하겠습니다. ㅎㅎ

9/15일자 충청투데이에 실린 글




이전 댓글 더보기
 
wrote at 2009.09.15 15:56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16:06 신고
보내드렸습니다. 블로그 만드시면 제 블로그에도 자주 놀러와주세요. ^^ 재미있는 유익한 블로그 만드시기 바랍니다. ㅎ
wrote at 2009.09.15 16:50 신고
다시 보냈습니다.
 
wrote at 2009.09.15 21:58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16:01 신고
헐.. 축하드립니다.
저도 아직 한번 실린적이 없었는데.. 부럽습니다 ㅠ_-
아무래도 글을 잘 써야 할텐데 능력부족이네요 저는.... ㅠㅠㅠㅠㅠㅠ
축하해요~~~~
wrote at 2009.09.15 16:50 신고
제 글도 형편없습니다. 두서없구요. ^^
 
wrote at 2009.09.15 16:03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16:04 신고
초대장 보냈습니다. 블로그 만드시면 자주 놀러오세요. ^^
 
wrote at 2009.09.15 16:08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16:06 신고
멋지십니다. ^^ 흑백테레비님과 같은 블로거 분들이 많아지셔야 하는데요..
저도 블로그가 미니홈피의 다른 서비스로 생각했던 사람들 중 1명이고..
시작 또한 그랬습니다. ^^ 지금도 마찬가지구요..ㅜ.ㅜ;;
개인의 일상 기록이라고나 해야할까요..
그렇기에 글의 2/3 가량이 보호글로 지인들만 볼 수 있네요. ^^; 좀 폐쇠적인~ ㅋㅋ
암턴 흑백테레비님의 블로그 운영을 지향하여 보람을 느껴보고 싶다는 생각에.. 그만 몇자 적고 가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wrote at 2009.09.15 16:51 신고
칭찬 고맙습니다.

조그만 것을 포기하니 더 많은 것을 얻을수 있고 볼 수 있더라구요.
wrote at 2009.09.15 16:06 신고
블로그 초대장이 동이 났습니다. 초대장 배포는 다음 기회에~~~ ^^
wrote at 2009.09.15 16:07 신고
축하드립니다.
좋은 글은 누구나 알아보나 봅니다.
wrote at 2009.09.15 16:50 신고
아이쿠 탘진강님의 글이 훨씬 좋은데요 뭘.^^

고맙습니다. 앞으로 열심히 벤치마킹하겠습니다. ㅎ
wrote at 2009.09.15 17:30
우와~ 대단하시네요.
글을 잘 쓰시고 게다가 진심을 담아 쓰시니 가능한 일인 것 같습니다^^
wrote at 2009.09.15 23:53 신고
감사합니다. 진심을 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wrote at 2009.09.15 17:32 신고
안녕하세요.
트랙백 탔습니다.
소소한 이야기 소재들을 나눌 수 있는 공간이 있어 참 좋습니다.
wrote at 2009.09.15 23:54 신고
네, 어찌보면 거대 메타블로그들은 중앙(서울)의 이야기만 있죠. 대전충청지역의 이야기를 나눌수 있는 공간이 있어서 좋습니다.
wrote at 2009.09.15 17:33 신고
저도 충청투데이 기자단이랍니다.. ㅎㅎ 다양한 소재, 그리고 진실된 글들 넘 좋아요...ㅎㅎㅎㅎ
wrote at 2009.09.15 23:55 신고
반갑습니다. 충청투데이 게시판으론 몇번봤는데...^^
 
wrote at 2009.09.15 17:37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17:52
글이 아주 좋습니다... 역시 신문에 올려질 만큼 충분히 멋진 글입니다...
흑백테레비님 글을 다른 사람들이 많이 보고... 함께 했으면 좋겠습니다...^^
wrote at 2009.09.15 23:55 신고
과찬이십니다. ^^

많은 사람과 함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ㅎ
 
wrote at 2009.09.15 17:53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5 21:47
초대장좀 주세요ㅠ 티스토리 블로그가 좋다고 해서 개인적으로 블로그를 운영해볼 생각인데
초대장을 받을곳이 없어 답답합니다ㅠ
이메일주소는 dudwn0304@naver.com 이구요
초대장을 받는다면 열심히 블로그 활동을 할것을 약속드립니다.
꼭! 부탁드려요^^
wrote at 2009.09.15 22:39 신고
축하드립니다. ^^ 블로그가 보람을 갖게 해 주는 것이 많이 있더군요.
wrote at 2009.09.15 23:56 신고
처음엔 긴가민가해서 시작했는데 시간을 투자하고 노력을 하니 점점 소중한 공간이되어갑니다. 행운들도 더불어 찾아오구요.
wrote at 2009.09.15 23:07 신고
오호...축하드립니다.
블로깅의 큰힘이 되겠군요
wrote at 2009.09.15 23:57 신고
감사합니다. ㅎㅎ

고수님들 따라하다보니 여기까지 왔네요.

이제 따라하기보다 저의 모습을 찾아가야겠죠. 버전 2.0입니다. ㅎ
 
wrote at 2009.09.16 00:48
비밀댓글입니다
wrote at 2009.09.16 10:25 신고
맞습니다. ㅎㅎ

강력분님도 충청투데이 따블뉴스에 가입해보세요.

어떤 행운이 찾아올지 모르잖아요. ^^
wrote at 2009.09.16 14:06 신고
제 초대장은 아직도 그대로 인데 부럽습니다. ㅋㅋ

9장 있으니 필요하시면 대신 발송해 드리겠습니다. ^^
wrote at 2009.09.16 15:49 신고
초대장 한번 공개하시죠. ㅎ
wrote at 2009.09.16 15:43 신고
저도 한 두번 실렸어요 ^^;
신문에 제 글이 실린다는게 너무 신기하기도 하고 기분 좋더라고요
wrote at 2009.09.16 15:49 신고
바람처럼님의 블로그에 가보니 당연히 많이 실려야 하는 활동을 하고 계시네요. ^^ 아직은 마냥 신기한 상태입니다. ㅎ
wrote at 2009.09.22 18:05
축하드려요..
글과 생각이 좋기 때문인 것 같아요.
마음이 따뜻한 사람들의 생각이 많은 사람들에게 널리 전파되는 기쁨...
제가 더 기쁘네요...
wrote at 2010.07.12 21:23 신고
와 멋지십니다. 저도 양질의 포스트를 발행해야 하겠다 라는 생각이 뿌쩍 드네요^^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1138  *1139  *1140  *1141  *1142  *1143  *1144  *1145  *1146  *···  *1486 
count total 5,527,389, today 8, yesterday 114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