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상암 난지도 하늘공원의 억새풀 축제에 다녀왔습니다. 상암 월드컵 경기장엔 자주 갔었는데 하늘공원에 올라가보는것은 처음이었습니다. 날씨 좋은 주말이라 사람들이 정말 많더군요. 마을버스를 타고 가려고 했지만 축제기간엔 하늘공원에 가지 않는다고 해서 운동삼아 걸어올라갔습니다. 멀리보기에도 사람들 참 많아보였는데 하늘공원에 들어서자마자 인파에 한번 놀라고 멋진 경치에 한번 더 놀랐습니다.

억새풀로 가득찬 하늘공원을 누가 예전에 쓰레기 무덤 난지도였는지 알까요. 외국에 살다왔다면 이곳이 쓰레기 더미였다는 것을 몰랐을 것입니다. 자연은 참 위대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을을 맞이해서 활짝핀 코스모스와 하늘공원에 가득찬 억새풀을 보니 지방 어느 유명한 산의 억새가 부럽지 않더라구요. 전망대에 올라 한강을 내려다보니 붉은 노을이 참 멋졌습니다.

다만 아쉬운건 억새풀 축제에 구경온 사람들이 억새를 마구 꺾는다는 것입니다. 여의도 윤중로 벚꽃놀이 할때도 의식없는 시민들이 벚꽃을 꺽던데 하늘공원에서도 적지 않은 사람들이 억새를 꺽어가더군요. 밑에서 단속하는 분들도 계셨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억새를 꺽는 사람들을 많이 보았습니다. 대부분 집에까지 가져가지 않을거면서 왜 꺽는지 모르겠습니다. 자연은 그냥 그대로 내버려 두는 것이 가장 아름다운 것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하늘공원 억새풀 축제는 이번주말까지 한다고 합니다. 10시까지 야간개장 한다고 하니 한강의 야경과 노을 아래 억새풀을 구경하고픈 분들은 주말에 찾아가보는 것도 괜찮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10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64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64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25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3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2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25sec | ISO-100

wrote at 2010.10.22 10:48 신고
전 월드컵경기장 근처에 9년째 사는데도 억새풀 축제엔 한번도 못가봤네요.

예전에 하늘공원 가면 여기가 서울인가 의심이 들 정도였지요. 건물이라곤 하늘공원내 안내사무소 같은 건물뿐이고 도심의 빌딩은 하나도 보이지 않았거든요. 지금은 바로 옆의 자원재생공사(?)의 크고 높다란 굴뚝이 있어서 조금은 아쉽지요.

축제가 이번 주말까지라니 무거운 엉덩이 치켜들고 가족들 데리고 한번 다녀와봐야겠네요.
wrote at 2010.10.22 11:16 신고
하늘공원에 올라가니 딴 곳에서 도시를 보는것 같더라구요. 좋은 나들이 되세요. ^^
wrote at 2010.10.22 12:42 신고
이번주에 다녀 와야겠네요!!
wrote at 2010.10.22 12:43 신고
난지도에 넘쳐나는 쓰레기 사진이 인상깊네요. 잘보고갑니다. :)
wrote at 2010.10.22 23:47 신고
억새풀 꺽는사람이 있어야 단속하는 사람도 먹고살지요...ㅋㅋㅋ 마지막 사진은 뭐지 ?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603  *604  *605  *606  *607  *608  *609  *610  *611  *···  *1486 
count total 5,527,105, today 92, yesterday 108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