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그곳에 가면

맛있는 부침개 모듬전, 늘푸른식당 [마포,서대문 맛집]

지난 크리스마스 연휴기간 친구들과 모여 술한잔하기로 했습니다. 대낮에 만나서 마땅히 갈만한 술집도 없고 날도 흐려서 생각나는 곳이 바로 각종 부침개가 들어간 모듬전을 파는 곳이 생각났습니다. 집에서 가까운 아현시장으로 발걸음을 향했습니다. 아현역 4번출구로 나와서 아현종로약국 골목으로 들어가면 부침개가게 골목이 나타납니다. 아현시장 부침개는 푸짐하기로 유명합니다. 각종 언론에서도 맛집으로 소개되었죠. 우리 일행은 '늘푸른식당'으로 향했습니다. 총 5명이었는데 大자 10,000원짜리 하나와 막걸리 두병을 시켜서 먹었습니다. 나중엔 小자 6,000원짜리를 하나와 두부김치 그리고 막걸리 두병을 더 먹었습니다. 부침개와 그리고 시원한 콩나물국이 어우러져 오랜만의 낮술이 참 좋더군요. 골목안에는 3~4곳의 식당들..

2009.12.30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아현동 부침개, 비오는 날 막걸리와 전이 생각날때

어제 낮엔 가을비가 내렸습니다. 추적추적 내리는 비를 보니 어제는 왠지 막걸리와 부침개가 땡기더군요. 저녁에 부침개에 막걸리 한잔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데 마침 친구에게 전화가 걸려 왔습니다. 비도 오니 술한잔하자는 전화였습니다. 친구도 역시 막걸리와 파전을 먹자고 하더군요. 그래서 고민끝에 선택한 곳은 아현동. 안주와 주류는 당연히 막걸리와 부침개로 정했습니다. 아현역에서 마포구 아현동쪽으로 조금만 내려가면 포장마차 거리와 아현 재래시장이 있습니다. 요즘은 뉴타운때문에 주택들이 철거되고 많이 이사가서 사람들이 줄었지만 여전히 저녁이 되면 사람들로 북적이는 곳입니다. 아현시장쪽으로 들어서자마자 부침개를 파는 식당들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어제는 비가와서 그런지 빈 테이블도 없고 사람들이 북적거리..

2009.09.22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그곳에 가면

아현닭발, 매운 닭발과 얼큰한 칼국수

매운닭발 많이 좋아하시나요? 전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여자친구가 매운닭발을 좋아하는 바람에 닭발집에 자주 갔었습니다. 과거형인 이유는 연애초기엔 자주 갔었다는 이야기입니다. 지금은 제 입맛에 적응시켜서 주로 제가 좋아하는 곳으로 가곤 합니다. 어젠 옛 기억을 되살려 닭발을 먹으로 갔습니다. 장소는 북아현동의 아현닭발!! 오늘 소개하는 아현닭발은 근처에선 아주 유명한 곳입니다. 평일 저녁에도 자리가 없을 정도로 손님이 붐비는 곳입니다. 특히 젊은 여성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 매콤한 닭발과 얼큰한 칼국수를 같이 먹으면 소주 안주로는 그만입니다. 여자친구는 갈때마다 칼국수를 시켜 먹습니다. 닭똥집도 맛있고 계란말이도 괜찮습니다. 매운 음식이 입안이 고통스럽긴 하지만 맵다고 하면서 계속 찾게되는 중독성있는 ..

2009.09.20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그곳에 가면

깨끗하고 맛있는 족발집, 북아현동 <한상궁>

일요일 특별한 일없이 집안에서 뒹굴다가 오후 늦게 친구와 셋이 술한잔하기로 했습니다. 셋이 만난 곳은 아현역 근처의 북아현 시장. 셋이 자주가는 족발집을 찾았습니다. 막걸리를 먹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족발로 유명한 장충동과 마포도 가보고 여러곳을 가보았지만 사실 맛은 있지만 위생에 대해선 걱정이 되는 것이 사실입니다. 아현역 근처엔 아현동쪽으로 포장마차 거리도 좋고, 아현시장 안쪽의 부침개집도 맛있습니다. 깔끔하고 현대화된 술집들보단 시골 할머니의 맛을 느낄수 있는 술집과 맛집들이 주로 있습니다. 아현동쪽보단 규모가 작아도 북아현동 시장에도 술집과 맛집이 많이 있습니다. 제가 간 곳은 북아현동의 족발집 입니다. 족발을 배달시켜 먹으면 맛은 좀 그래도 이것저것 같이 나오는 것이 많아서 좋습니다. 반면에 족..

2009.09.14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마포 공기주입기] 자전거 타이어에 바람이 부족할때

자전거를 타다보면 당연히 타이어에 바람이 빠집니다. 휴대용 펌프를 자전거에 달고 다니면서 일정 공기압을 유지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타이어에 바람이 빠지면 대부분은 펌프가 있어도 집에 있거나 자전거 가게에서 보충을 합니다.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갑자기 펑크가 나거나 공기압이 없으면 난감할때가 있습니다. 주위에 자전거 가게가 있으면 다행이지만 고층빌딩들이 있는 업무지구나 한강변이면 쉽지 않습니다. 저도 펌프가 있긴 하지만 사무실에 있습니다. 저는 주로 북아현동에서 여의도까지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을 합니다. 코스는 아현역-애오개역-공덕역-마포역-마포대교-여의도 입니다. 출퇴근 구간에 자전거 가게는 없고, 마포역을 지나 마포대교 가는 길에 마포구청에서 만들어 놓은 공기주입기가 있습니다. 이 공기주입기를 자주 사..

2009.08.07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