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운닭발 많이 좋아하시나요? 전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여자친구가 매운닭발을 좋아하는 바람에 닭발집에 자주 갔었습니다. 과거형인 이유는 연애초기엔 자주 갔었다는 이야기입니다. 지금은 제 입맛에 적응시켜서 주로 제가 좋아하는 곳으로 가곤 합니다. 어젠 옛 기억을 되살려 닭발을 먹으로 갔습니다. 장소는 북아현동의 아현닭발!!

오늘 소개하는 아현닭발은 근처에선 아주 유명한 곳입니다. 평일 저녁에도 자리가 없을 정도로 손님이 붐비는 곳입니다. 특히 젊은 여성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 매콤한 닭발과 얼큰한 칼국수를 같이 먹으면 소주 안주로는 그만입니다. 여자친구는 갈때마다 칼국수를 시켜 먹습니다. 닭똥집도 맛있고 계란말이도 괜찮습니다.

매운 음식이 입안이 고통스럽긴 하지만 맵다고 하면서 계속 찾게되는 중독성있는 음식입니다. 입안이 불이 나는 것처럼 매워 한손으로는 부채질을 하면서도 한손으로는 다른 닭발을 들게 됩니다. 매운 안주를 찾고 계신다면 아현닭발을 추천해드립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20sec | ISO-800

닭똥집_아현닭발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30sec | ISO-250

계란말이_아현닭발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30sec | ISO-400

메뉴판_아현닭발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125sec | ISO-100

아현닭발 간판


이번엔 닭똥집과 계란말이만 먹어서 주메뉴인 매운닭발은 못 찍었네요. ^^
위치는 아현역에서 이대역방향으로 가다가 육교지나서 버스정류장 앞에 있습니다. 


wrote at 2009.09.20 16:50 신고
와우!!! 너무 맛있겠어요...ㅠㅠ 지금 딱 저녁 먹을 시간이라...ㅠㅠ
wrote at 2009.09.21 17:56 신고
배고플 시간이네요 ㅠ
wrote at 2009.09.20 22:24 신고
닭똥집 고소하니 맛있죠^^
소주랑 잘 어울리는 안주네요 ~
wrote at 2009.09.21 17:56 신고
닭똥집 ㅎㅎ 이상하게 생긴 맛있는 음식이죠
wrote at 2009.09.21 17:23 신고
칼국수 제목 보고 왔는데, 칼국수 사진은 없넹......
저녁시간이 가까워져 식욕이 더 땡기는군요.
wrote at 2009.09.21 17:56 신고
칼국수는 먹느라 못찍었습니다. 죄송합니다. ㅎ
크크크 
wrote at 2009.12.23 12:15
우리집바로 아래 걸어서 5분.;; 두번갓나..주변에 좋아하는 사람이없어 못가네 쿨럭..

매운게먹고싶구만. 여기정말 맛잇어요
방금 
wrote at 2010.01.17 00:52
검색해서 먹고 방금 들어와서 댓글달아여.
양도 너무 적고 맵긴했지만,맛은 기대 이하였어여.
무엇보다 장사하는 사람들의 서비스정신이 나빴어요.
체크카드가 열두시부터 안되는건지 몰랐는데 그걸 왜 모르냐고 주방에서부터 세명이 달라붙어 뭐라하는데
어이가 없드라구요. 요즘 이따구로 장사하는곳이 있는줄 몰랐네요.
헐 
wrote at 2010.03.03 17:19
여기 주인들 장사잘되서 옮기고 나서 원래7000원이였는데 가격3000원이나 올리고
세상에 조기가 크면 얼마나 크다고 세마리주는거 두마리만 주더라구요
서비스완정 엉망이고,돈벌엇다고 막무가내로 장사합니다
정말 어이없어요 이집 한두번도 아니구요
ㅋㅋㅋ님 
wrote at 2010.03.03 17:23
맛있으면 뭐합니까
이런 업체는 혼나야합니다
장사하는 서비스정신이 제로입니다
양도 너무적고 손님에게 함부로 대하고
가격도 부당합니다
다기조아 
wrote at 2010.06.06 16:00
저도 여기 닭발 조아는 하는데 서비스는 당연히 기대도 안하고
이사하면서 가격을 너무 비싸서 올리는 바람에 잘 가지 않죠~
돈 조금만 더 보탬 소고기 먹을 수 있겠네요
칸초 
wrote at 2010.08.14 19:17
저도 저번주에 갔는데 완전 비추 ㅋㅋㅋ 완전 시끄럽고 가격에 비해 양도 적고.. 맛집이래서 가봤더니 그렇게 맛있지도 않고요 --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1124  *1125  *1126  *1127  *1128  *1129  *1130  *1131  *1132  *···  *1486 
count total 5,526,947, today 42, yesterday 307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