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중에서 대표적으로 몸매가 좋기로 소문난 카라의 구하라는 동료들로부터 살이 찌지 않는 체질이어서 부러움을 받고 있다고 하죠. 구하라는 먹는걸 즐겨해도 살이 찌지 않는 체질이라고 합니다. 물만 먹어도 살찐다는 분들이 있지만 물의 칼로리는 제로이기 때문에 물만 먹어서 살이 찌지는 않을 것입니다. 살이 찌는 일은 부수적인 뭔가를 먹기 때문에 일어나는 현상입니다.

NIKON | COOLPIX S8 | 1/91sec | ISO-800

카라 구하라


박지성이 출연한 보드카 광고, 박지성의 멋진 발리슛

하지만 분명히 카라 구하라양처럼 맘껏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 분들 의외로 많이 있습니다. 제 친한 친구를 예로 들면 이 친구는 키는 180이 넘는데 몸무게는 65킬로 정도밖에 나가지 않습니다. 남자인데 정말 말랐죠. 하지만 먹는 것은 엄청나게 먹습니다. 피자도 라지 한판을 혼자 다 먹고, 치킨은 1~2마리 정도 먹습니다. 또한 밤마다 라면을 끓여먹어도 전혀 살이 찌지 않는 체질입니다.


그렇다고 운동을 하지도 않는 편인데 살이 거의 찌지 않아서 친구들의 부러움을 많이 사고 있습니다. 이런 친구처럼 살이 찌지 않는 체질은 유전적인 부분도 크게 차지한다고 합니다. 물론 이런 경우는 좀 특별한 케이스일 것입니다. 일반적으로는 섭취한 에너지가 소비한 에너지와 같거나 많게 된다면 당연히 살이 찌지 않게 되는 것입니다.  그 반대라면 곧 비만현상으로 이어지게 됩니다.

따라서 다이어트를 하게 된다면 세가지를 실천하면서 카라의 구하라 처럼 살이 찌지 않는 체질로 변화 시켜야 합니다. 적게 먹고 섭취한 에너지를 소비하면서 기초대사량을 늘려 주는 세가지 방법을 사용했을때 요요현상없는 건강한 다이어트의 실천과 함께 살 안찌는 체질로 변하게 됩니다.


카라 구하라 처럼 살안찌는 체질로 변하는 방법

구하라처럼 살이 안찌는 체질로 만들기 위해서는 사람의 신체가 에너지를 끊임없이 소비하기 위해서 기초대사량과 운동량을 늘려 주어야 합니다. 기초대사량은 우리 신체의 생명 유지에 필요한 최소한의 에너지 소모량입니다. 체중에서 체지방을 뺀 체지방 체중에 비례합니다.

따라서 같은 몸무게라 하더라도 체지방이 작고 근육과 골결이 큰 사람이 기초대사량이 많을 수 밖에 없습니다.기초대사량을 늘리기 위해서는 체지방을 줄이고 근육량을 늘려야 같은양을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 체질로 변화하게 됩니다.
 
체지방이 많아 기초대사량이 적다는 사실을 무시하거나 모른채 잘못된 방향으로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게 되면 건강을 크게 해칠 수 있으며 설사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하더라도 요요현상으로 빠르게 원래 체중으로 되돌아 가게 되는 것은 시간문제입니다.

다이어트 전 자신의 체질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체질에 따른 다이어트 계획을 짜서 다이어트를 실시하도록 해야 하며 다이어트 자체가 목표가 아니라 요요현상 없는 구하라 처럼 살이찌지 않는 체질로 가꾸는 것이 중요하다 하겠습니다.

사주카페 
wrote at 2011.02.06 13:14
2011년 신년대비 무료로 사주풀이 해드립니다.
사주는 한번 보고 싶지만... 금전적으로 부담이 되시거나 시간이 되지 않아 힘드신분들,,
서민들을 위한 무료사주카페입니다..
부담없이 놀러오셔도 환영입니다

-부담없은 무료사주카페-

성격풀이/적성운(취업운)/사업운/재물운/애정운(궁합,이혼,결혼운)/시험운/건강운/자식운 등등.. 여러가지 무료사주풀이
인터넷 검색창에 "연다원" 또는 "연다원 사주카페"를 검색하시면 바로 오실 수 있습니다.
연다원 사주카페(다음카페)입니다.
ㅁㅁ 
wrote at 2011.02.06 13:24
구하라처럼 살안찌는 체질은 타고나는 겁니다용. 후천적으로 노력하는 방법은 결국은 근육량을 늘리는 건뎅 구하라는 누구나 봐도 근육량이 많아 보이지는 않는데용. 그렇담 선천적인 요소가 크다고 생각됩니다용.
wrote at 2011.02.07 16:39 신고
다이어트는....열심히 하는 수밖에요. ㅎ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  *387 
count total 5,517,689, today 147, yesterday 139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