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추신수 병역면제 못 받았다면 시민권 얻었을까?

어젯밤 MBC 무릎팍도사에 추신수 선수가 출연했습니다.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아 이래서 메이저리거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만든 추신수 선수! 대만과의 첫경기부터 시원시원한 홈런과 센스있는 수비와 주루로 왜 메이저리그에서 촉망받는 선수인지 실력으로 보여주었습니다. 금메달을 목에 걸고 눈물을 흘리던 추신수 선수가 생각나네요. 어제 무릎팍도사에서도 병역문제에 대한 이야기가 다뤄졌는데요. 마음 편하게 먹고 경기를 했다고는 하지만 병역에 대한 스트레스는 엄청났을 것입니다. 추신수 선수는 병역문제에 대해 솔직히 말을 했습니다. 2년전부터 구단에서 시민권 제의가 왔다고 말입니다. 82년생인 추신수 선수는 지금 한창 전성기를 달리고 있는 상태입니다. 멀지 않아 FA가 되면 엄청난 대박을 터트릴 것으로 모두가 예상하고 ..

2010.12.02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16강 병역혜택 논란, 근본적 해결책이 필요

오늘 새벽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한국 축구역사에 새로운 길을 열었습니다. 원정 첫 16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룩했습니다. 수십년동안의 도전에서 매번 눈물을 삼켜야 했던 한국축구였는데 남아공 월드컵에서 드디어 꿈을 이룬 것입니다. 이번에도 쉽지 많은 않았던 일정이었습니다. 그리스와의 첫게임에서는 2:0으로 이기며 첫 원정 16강 진출에 대한 희망이 한껏 부풀어 올랐습니다. 하지만 아르헨티나전에서 4:1 패배를 당하고 지난 독일월드컵에서 토고와의 첫게임에서 승리하고도 마지막 스위스와의 경기에서 져서 16강진출에 실패했던 장면이 생각나기도 했습니다. 나이지리아와의 경기도 전후반 내내 가슴을 졸이며 봐야 했습니다. 선제골을 먼저 내주었고, 동점골, 역전골을 넣었지만 나이지리아의 공격도 만만치 않았습니다. 결국 ..

2010.06.23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부적절한 정몽준의 '월드컵 16강 병역혜택' 발언

한나라당 정몽준 대표가 아직도 축구협회 회장인지 여당의 대표인지 헷갈리나보다. 정몽준 대표는 이윤성 국회부의장, 허정무 국가대표 감독, 조중현 축구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해외파 선수들과 오찬을 했다. 오찬중에 정몽준 대표는 월드컵에서 16강에 올랐을 경우 병역혜택을 줘야 한다고 말했다. 월드컵 병역혜택은 2002년 월드컵에서 16강에 오르자 병역혜택을 받았고 야구대표팀도 WBC에서 4강에 오르자 병역면제 혜택을 받았다. 말그대로 혜택을 받은 것이다. 하지만 후에 다른 종목과의 형평성 문제와 일반인들의 병역에 민감하자 없던일로 되었다. 때문에 올해 WBC에서 준우승을 차지하고도 야구대표팀 선수들은 병역혜택을 받지 못했다. 때문에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의 추신수 선수는 올해 20-20클럽에 가입하는등 뛰어난 ..

2009.10.07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추신수 20-20클럽 가입과 해결안된 병역문제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의 외야수 추신수가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다. 풀타임으로 출전한 첫해인 올해 호타준족의 상징인 20-20클럽에 가입했고, 타율도 현재 3할을 유지하고 있다. 특히 이번 20-20클럽 가입은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최초이어서 뜻깊은 기록이다. 하지만 추신수는 올해보다 내년이 더 기대되는 선수이다. 팀내에서 확실한 입지를 구축한 추신수는 내년 더욱 뛰어난 활약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찬호 이후로 많은 한국선수가 메이저리그에 진출했지만 특출한 활약을 보여준 선수는 박찬호 이후로 없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서재응과 최희섭이 잠시 주목을 받았지만 꾸준한 활약을 못하고 한국으로 되돌아와야만 했다. 또한 한국 선수들은 주로 투수로 진출했지만 타자로써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한국 야구보다 ..

2009.10.04 게시됨

따뜻한 시선

WBC가 남긴 과제

1. 잘싸웠다 대한민국 대한민국 대표팀이 WBC 결승전에서 1회 대회에 이어 2회대회에도 결국 일본의 벽을 못넘고 준우승에 머물렀다. 대표팀 잘 싸웠다. 여러모러 열악환 환경과 세계의 무관심에도 우리는 2회 연속 4강 진출에 이어 준우승이라는 값진 결과를 얻었다. 단기전에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순 있어도 선수층이 얕으면 장기전에서 선수층이 두꺼운 팀을 이길 수 없다는 당연한 결과를 알려준 대회이기도 하다. 돌아오는 대표팀에게 뜨거운 박수를 보내자. 그리고 다시 준비해서 다음 대회에는 더 멋진 경기를 보여줬으면 한다.. 이번 09'WBC는 우리의 가능성을 보여준 대회라고 생각한다. 프로야구 출범 28년 밖에 안되고 고교야구 팀도 50개에 불과하지만 우리 선수들이 세계 무대에서도 충분히 통할 수 있다는걸 보여..

2009.03.24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