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책과 영화관

[지슬] 끝나지 않은 제주도 4.3 항쟁

지난 주말 제주 4.3 항쟁을 다룬 영화 '지슬'을 관람하고 왔습니다. 모처럼 문화생활을 즐겨보고자 예술의전당에서 '바티칸 미술전'을 관람하고 압구정CGV로 이동해 지슬을 봤습니다. 무슨 뜻인지 몰랐는데 제주도 방언으로 지슬은 감자를 뜻하더군요. 대표적인 구휼 작물인 감자는 일반 서민들이 쉽게 구할수도 있으면서 배고플때 아주 중요했던 작물입니다. 때문에 아무것도 모르는 주민들이 폭도로 몰려 죽음을 당하는 영화의 제목으로 아주 적당하다고 생각합니다. 대학교를 다닐때 4.3 항쟁에 대해 공부하기도 했었고, 제주도를 놀러갔을때 4.3관련 유적과 박물관을 구경하기도 해서 어느정도 배경지식은 있었는데요. 영상으로 보니 더욱 처참하고 슬프더군요. 21세기에 왜 흑백화면일까 생각했는데 영화를 다보고 나니 컬러화면이었..

2013.03.26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제주도자전거여행 10일차 김녕해수욕장-제주항-완도항

전국자전거일주 여행 10일차 7월 25일 김녕해수욕장에서의 편안한 하룻밤을 마치고 제주항으로 출발했습니다. 김녕해수욕장에서 제주항까지 거리는 얼마되지 않는 거리였지만 배시간을 맞추기 위해서는 아침부터 서둘러야 했습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아침부터 비가 부슬부슬 내려서 자전거에 있는 짐에 비닐을 꽁꽁 싸메고 출발해야 했습니다. 해수욕장 근처의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아침을 먹고 제주시내로 향했습니다. 제주시내로 가던중 작은 기념관 같은 것이 보여서 잠시 멈추고 구경하기로 했습니다. 주차장에 자전거를 세우고 기념관 안으로 들어가보니 그곳은 제주 4.3 항쟁때 학살당한 분들을 위한 기념관이었습니다. [너븐숭이의 기억]이라는 기념관이었는데 참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해주는 곳이었습니다. [순이삼촌]을 읽으면서 소설로..

2011.04.20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전국자전거여행 6일차 무안군 톱머리해수욕장-목포 갓바위-목포역

7월 21일 자전거전국일주 전날 세차게 부는 바람에 잠을 설쳤지만 일찍 기상했습니다. 영업장이었기 때문에 폐를 끼치지 않고 일찍 떠나기로 했기 때문입니다. 고맙다는 인사도 못하고 짐을 챙겨 수영장을 빠져 나왔습니다. 하늘을 보니 언제 그랬냐는 듯이 맑은 하늘입니다. 오늘은 톱머리해수욕장을 출발해 제주도 가는 배를 탈수 있는 목포시로 향하기로 합니다. 지도를 보니 천천히 가도 점심쯤이면 도착할수 있는 거리입니다. 해수욕장을 벗어나 조금 달리다보니 갈림길에서 구멍가게를 발견합니다. 시골 구멍가게에서 빵과 음료를 사서 아침을 해결하고 다시 출발합니다. 지도상으로 거리는 가까웠지만 무안에서 목포로 가는 길은 오르막길이 많아서 조금 고생했습니다. 특히 목포가 거의 다와서 마지막 고갯길은 숨이 턱턱 막힐정도로 페달..

2011.04.06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자전거로 떠나는 전국일주, 중간보고 (제주도 일주)

이 글이 발행되고 여러분이 보시는 지금쯤 저는 보성 해안가 어디쯤을 달리고 있을 것입니다. 월요일에 장흥에 들러 피시방에서 오랜만에 포스팅을 하고 화요일 아침으로 예약발행을 했기 때문입니다. 가끔 예약발행이 잘 안되기도 하지만 문제가 없다면 저는 지금쯤 전남 보성군 벌교읍이나 순천시를 향해 보성 해안을 달리고 있습니다. 제가 자전거전국일주를 출발한지가 어느덧 11일째(월요일 기준)가 되었습니다. 생각치도 못했는데 일주일이 훌쩍 넘어버렸네요. 그동안 저는 대전에서 출발해 계룡시-논산시-익산시-김제시-부안군-변산반도-고창군-영광군-함평군-무안군-목포시-제주도-완도군-해남군-강진군-장흥군까지 왔습니다. 장흥까지 총 650km정도 탔습니다. 다른분에 비하면 무척 느린편입니다. 하지만 일행중에 여자가 둘(한 커플..

2010.07.27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책과 영화관

이야기가 있는 지리산 둘레길 걷기여행

예전부터 지리산을 올라보고 싶었다. 정상을 밟고 싶었다. 일주도로를 몇번 가보고, 종주는 못했지만 일부구간을 올라보기도 했다. 작년의 종주 실패 이후엔 더욱 지리산을 정복(?)하고 싶어졌다. 하지만 이란 책을 읽고 생각이 바뀌었다. 나는 그동안 지리산을 비롯하여 산을 오르는 것을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과 하나되고, 나를 반성하는 시간으로 삼는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그것은 순전히 나만의 생각이었다. 주말 시간을 바쁘게 쪼개어 정상까지 숨을 헐떡이며 오르는 것도 지금 생각해보니 '쉼'보다는 또 하나의 일이었던 것이다. 꼭 정상을 오르지 않아도 지리산을 종주하지 않아도 되는데 왜 강박관념을 가지고 살아갈까 하는 깨달음을 얻게 되었다. 높은 정상에 오르지 않으면 넓은 세상을 보지 못하겠지만 산 밑을 천천히 ..

2009.08.14 게시됨

유용한 정보

미스코리아가 된 공무원?

제주도에서 공무원이 미스코리아가 되었다고 언론을 통해 보도되었다. 그런데 알고보니 행정인턴이란다. 아마도 제주시청에서 보도자료를 배포한것 같다. 제주시청에서 일하는 직원(?)이 미스코리아가 되었으니 자랑을 좀 하고 싶었을 거다. 자신들에게 이득이 되면 직원취급해주고 아니면 그냥 알바일 것이다. 행정인턴도 공무원 취급해주는 것은 뭐 좋으나, 대우도 공무원인가? 씁쓸하다.

2009.06.19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