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320sec | ISO-160

족보없는 강아지 변견


지난주에 오랜만에 시골집에 다녀왔습니다. 시골집엔 할머니 혼자 살고 계십니다. 자주 찾아뵈어야 하는데 생각만큼 쉽지 않습니다. 어릴적 추억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곳이기 때문에 갈때마다 마음이 편해집니다. 오랜만에 갔더니 원래 키우던 백구 말고 새로운 강아지 식구가 생겼더군요.


원래는 진돗개 비스무레한 백구가 혼자 할머니와 집을 지키고 있었는데 동네분이 똥개를 줬다고 합니다. 할머니가 백구를 싫어하거든요. 몸집도 크고, 극성스럽고(사람을 좋아해서 그렇겠지만) 털이 많이 날린다는 이유로 할머니는 백구를 싫어합니다. 올 여름은 잘 넘겼지만 곧 있을 할머니 생신이 백구 인생의 고비가 될 듯합니다.[각주:1]

어쨌든 새로운 식구인 작은 강아지(이름이 없습니다)는 조상이 누군지 정체모를 녀석입니다. 주말이라 작은아버지 식구들이 놀러왔는데 어린 사촌동생들이 작은 강아지를 보더니 너무 좋아하더군요. 서로 만져보고 안아볼라고 난리였습니다. 작은 녀석이 벌써부터 낯선 사람이 오면 멍멍거리고 주인들한테는 꼬리를 살랑살랑 흔드는게 귀엽더군요.

이 똥개는 아마 할머니와 함께 시골집을 지킬것 같습니다. 발바리라서 큰개가 되어도 몸집이 작을테고 할머니의 힘으로도 제압할 수 있을테니까요. 더군다나 작은개라서 삼촌들이 탐내지도 않을것 같습니다.

멍멍이가 할머니와 시골집을 잘 지켰으면 좋겠습니다. 백구도 생사의 고비를 잘 넘겨서 발바리와 시골집을 지켰으면 좋겠네요.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20sec | ISO-800

똘똘해보이는 눈망울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250sec | ISO-100

아이들의 사랑을 독차지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500sec | ISO-160

강아지랑 사진찍고 싶다며 울었던 사촌동생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15sec | ISO-800

강아지와 사촌동생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500sec | ISO-100

위기의 백구

Canon | Canon DIGITAL IXUS 110 IS | 1/800sec | ISO-125

백구의 굴욕사진



  1. 전 개고기를 먹지 않습니다만 그렇다고 개고기 먹는 것을 비난하는 것도 찬성하지 않습니다. [본문으로]
wrote at 2009.09.04 13:30 신고
작은개라서 삼촌들이 탐내지도 않을것 같다.............
개 입장에서 보면 엄청 살벌한 이야기군요..ㅋㅋ
백구가 참 순해보이네요..
wrote at 2009.09.04 13:32 신고
개가 들으면 그렇게 생각하겠네요. ㅎㅎ

백구도 순한데, 할머니가 키우기엔 너무 힘이 세고 활발해서 ^^
wrote at 2009.09.04 14:08 신고
ㅎㅎㅎ 녀석들 참 귀엽네요.^^
wrote at 2009.09.04 18:10
백구도 예쁘게 잘 생겼군요.
위기의 그날을 잘 넘겨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wrote at 2009.09.05 00:53 신고
아이구~ 백구도 귀엽게 생겼는데요...
부디 위기를 잘 넘겼으면 하네요~
wrote at 2009.09.05 05:01 신고
며칠 애들 안전한대로 가출 시키면 안될까요?
아님 할머님을 설득을 해주세요..
생일날은 미역국이 좋다고...ㅠㅠ
Favicon of http://hwan2.tistory.com BlogIcon 환2 
wrote at 2009.09.29 15:45 신고
그러게요 백구도 나름 귀여운대 ㅎㅎ 저도 백구가 위기를 잘 넘겼으면 좋겠습니다 ㅠㅠ
wrote at 2009.09.29 15:48 신고
백구 이미 개장수에게 팔려갔더라구요. ㅠ
Favicon of http://hwan2.tistory.com BlogIcon 환2 
wrote at 2009.09.29 17:48 신고
ㅠㅠ 안타깝네요. 다음생엔 패리스 힐튼네 집에서 태어나길..
wrote at 2012.08.08 09:52
살아있을까 ㅠ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1161  *1162  *1163  *1164  *1165  *1166  *1167  *1168  *1169  *···  *1486 
count total 5,530,989, today 85, yesterday 152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