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2010 자전거여행 24일차 울진-삼척

2010년 8월 9일 자전거전국일주 울진-삼척 전날 100km가 훌쩍 넘는 거리를 무리해서 타서인지 여자친구가 몸이 안좋았다. 그래도 몸을 추스려서 출발을 하기로 했다. 울진버스터미널 근처에서 하룻밤을 묵었는데 숙박비도 저렴했고 조용해서 좋았다. 언제 다시 울진에 올진 모르겠지만 다음에 오면 편히 쉬면서 주변을 둘러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곳이었다. 편의점에 들러 아침을 먹었다. 이번 여행엔 언제나 그렇듯이 저렴하면서 간편한 식사가 인기가 많았다. 육체적으로 힘들기 때문에 제대로 챙겨먹는것보다 일단 배를 채우는게 더 좋았고, 또한 장기간의 여행이다보니 경제적으로 압박을 받아서 최대한 아껴보자는 심산이었다. 땡볕 아래서 자전거를 20일 넘게 탔더니 피부가 시커멓게 타버렸다. 팔뚝을 보니 경계가 확연하게 구..

2011.08.23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2010 자전거여행 20일차 부산(자갈치,남포동,광안리,해운대,기장)

2010년 8월 5일 자전거전국일주, 부산 8월의 부산은 무더웠습니다. 새벽부터 남포동과 자갈치시장은 활력이 넘쳐서 좋았습니다. 아침에 자갈치 시장을 구경하려고 일부러 남포동에서 숙박을 했습니다. 자전거를 끌고 나와 시장 이곳저곳을 돌아다녔는데 이를모를 생선부터 친근한 생선까지 볼거리도 다양했습니다. 아침부터 일어나 돌아다녔더니 배가 고파서 아침을 뭐 먹을까 고민하다가 눈에 뛴 것이 '생선구이' 백반입니다. 마침 눈에 들어온 것이 1박2일에 나왔다는 생선구이백반 집이었는데 사람이 너무 많아서 바로 옆 식당으로 들어갔습니다. 다른 음식이면 모르겠는데 생선구이가 달라봤자 얼마나 다르겠냐며 유명한 맛집보다는 조용한 곳을 택했습니다. 둘이 먹은 생선구이입니다. 반찬이 많은것도 아니고 맛도 일품은 아니었지만 생선..

2011.08.09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제주도자전거여행 10일차 김녕해수욕장-제주항-완도항

전국자전거일주 여행 10일차 7월 25일 김녕해수욕장에서의 편안한 하룻밤을 마치고 제주항으로 출발했습니다. 김녕해수욕장에서 제주항까지 거리는 얼마되지 않는 거리였지만 배시간을 맞추기 위해서는 아침부터 서둘러야 했습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아침부터 비가 부슬부슬 내려서 자전거에 있는 짐에 비닐을 꽁꽁 싸메고 출발해야 했습니다. 해수욕장 근처의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아침을 먹고 제주시내로 향했습니다. 제주시내로 가던중 작은 기념관 같은 것이 보여서 잠시 멈추고 구경하기로 했습니다. 주차장에 자전거를 세우고 기념관 안으로 들어가보니 그곳은 제주 4.3 항쟁때 학살당한 분들을 위한 기념관이었습니다. [너븐숭이의 기억]이라는 기념관이었는데 참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해주는 곳이었습니다. [순이삼촌]을 읽으면서 소설로..

2011.04.20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자전거 전국일주

[자전거여행] 제주도자전거일주 정방폭포-표선민속촌-성산일출봉-김녕해수욕장

7월 24일 9일차 한여름 열대야에 에어컨은 커녕 선풍기 하나 없는 텐트안에서 잠을 자기란 참 힘들었습니다. 부채를 밤새 부치다가 힘이 빠져 잠깐 잠들었다가 땀을 흘리며 다시 깨는 것을 반복하다가 아침을 맞았습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서둘러 일어났습니다. 이곳이 제주올레길 바로 옆이기 때문에 아침부터 여행객들로 붐비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기전에 서둘러 짐을 챙겨 출발했습니다. 오늘은 하늘이 흐려서 햇빝이 강하지 않아서 달릴만 했습니다. 아침의 시원한 바람을 가르며 쇠소깍으로 향했습니다. 쇠소깍을 잠시 둘러보며 휴식을 취하고 검은 모래의 해수욕장과 민물과 바다가 모이는 큰 웅덩이(?)가 인상적이었습니다. 아침에 산책을 하면 참 좋을것 같은 풍경이었습니다. 정방폭포에서 표선민속촌까지는 길이 좋아서 ..

2011.04.14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