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전국 수능1위 공주시 두번째 이야기

지난 번에 쓴 글(2009/09/24 - [삐뚤한 시선] - 수능 전국1위 공주시 학생들은 과연 행복할까?)이 다음베스트에 선정되고 다음(DAUM)메인에도 노출이 되었습니다. 덕분에 많은 분들이 제 블로그에 방문도 해주시고 의견도 말하기도 하고 밑도 끝도 없이 욕을 하고 가신 분들도 많습니다. 그중에 공주사시는분들이 다른지역도 마찬가지로 교육열이 심하고 서울강남이나 서초같은곳이나 뭐라고 하지 왜 공주를 가지고 그러냐고 하시는분들이 계시더군요. 공주를 사랑하는 마음은 알겠으나 나쁜점을 감춘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지요. 많은 분들이 제 글의 근거가 뭐냐? 너만의 생각 아니냐? 이런 의문을 제기해주셨는데 주말에 공주에 가니 이런 현수막이 걸려 있더군요. 현수막의 내용처럼 공주에 많은 학교가 있지만 학생들은 타지..

2009.09.27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수능 전국1위 공주시 학생들은 과연 행복할까?

전국에선 유명하지 않을지 몰라도 충남에서 공주시는 교육의 도시로 불리운다. 충남에서 부여와 함께 백제의 수도였고 대전으로 도청이 이사가기전까지 충남의 중심지였다. 지금은 아산, 천안, 서산등이 큰 도시이지만 교육열은 공주시를 따라오지 못한다. 인구 13만의 소도시에 인구에 비해 많은 학교가 있다. 일제시대에 개교한 유관순이 다녔던 영명고등학교와 박찬호와 김종필의 공주고등학교, 그리고 지역 최고의 명문고등학교인 공주사대부속고등학교가 있고 다크호스인 기숙형 고등학교 한일고등학교가 있다. 인문계고는 교육열이 상당히 높아 사실 별로 공부를 잘하지 못하는 고교들까지 휩싸여 밤 10시까지 자율학습은 기본이고 심지어 내가 학교를 다닐땐 새벽1시까지 자율학습을 하는 학교도 있었다. 얼마전 조선일보를 보니 충남 공주시가..

2009.09.24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그곳에 가면

충남 공주의 근대 건축물 2

공주는 충청도의 중심이었다.(엄밀히 말하자면 충남) 때문에 조선후기까지 행정 및 교육의 중심지였는데 당시 천주교의 유행으로 공주에도 많은 신도가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고 기타 다른 신흥 종교들도 유입되었다. 충청도 곳곳에서 잡혀온 천주교도 들이 순교한 '황새바위'라는 유적지도 남아 있다. 공주 구도심의 중심인 중동에 가면 1937년에 프랑스 신부가 지은 공주 중동 성당이 남아있다. 천주교 성당은 기독교와 더불어 공주 지역의 교육과 독립운동에 많은 기여를 했다. 얼마전 김수환 추기경이 선종해서 명동성당이 언론에 많이 노출되었는데, 중동 성당도 규모와 역사는 짧지만 나름대로 멋과 역사를 간직한 곳이다. 첫번째 사진 - 교육관 건물. 두번째 사진 - 중동성당 정면 세번째 사진 - 중동성당 측면 * 천주교 성당 ..

2009.03.16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