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국회도서관 은행나무 가을 단풍

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볼수 있습니다. 작년에 필름카메라로 찍은 단풍 사진을 1년이 되서야 올려 봅니다. 요 며칠 계속 날씨도 좋고, 단풍 소식도 들려오는데 주말마다 일이 있어서 단풍놀이를 못가고 있네요. 대신 사진을 보면서 달래 봅니다. 사진 찍은 장소는 여의도 국회의사당에 있는 국회도서관 앞 입니다. 노란 단풍나무가 참 이쁘네요. 필름카메라로 촬영해서 색감도 이쁘구요. 올해엔 단풍놀이를 갈수 있을런지 모르겠습니다.

2011.10.20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그곳에 가면

계룡산 갑사 가는길의 은행나무 가로수길

단풍 놀이는 이제 끝난것 같습니다. 오늘 소요산을 다녀왔는데 등산로 입구를 제외하면 단풍은 거의 떨어졌더군요. 길가의 가로수들도 낙엽이 되어 떨어지고 있습니다. 전국에 이름난 단풍놀이 명소가 있습니다. 멋진 풍경의 산도 좋지만 가로수길의 단풍도 멋지더군요. 지난주에 계룡산에 다녀왔습니다. 충남 공주시에 위치한 계룡산은 유명한 산이죠. 계룡산엔 동학사, 신원사, 갑사가 있는데 가을에는 갑사의 풍경이 유명합니다. 특히 갑사 가는 길의 은행나무 가로수길은 풍광이 아주 멋지더군요. 잠시 차를 길가에 세우고 걸어봤는데 가을을 온몸으로 느낄수 있었습니다. 갑사가 위치한 중장리는 마을미술프로젝트라는 공공미술 프로젝트가 이루어진 곳으로 마을 담벽 곳곳에 멋진 그림이 그려져 있었습니다. 요즘은 지자체마다 달동네나 시골마..

2010.11.14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시골집 처마밑 가을이 익어가는 풍경, 충남 공주

주말에 시골(충남 공주)에 다녀왔습니다. 시골집엔 할머니 혼자 계시는데 가끔 주말에 가면 도와드려야 할 일이 많습니다. 특히 가을은 수확의 계절답게 이것저것 해야할 일이 많죠. 1년동안 정성들여 키운 갖가지 농산물을 아들과 딸 집에 택배로 보내느라 쉴날이 없습니다. 이번엔 집 옆 텃밭에 가득 열린 감을 땄습니다. 낮은 곳에 있는 감은 의자를 이용해 손으로 따고 높은 곳의 감은 전지로 살살 돌려서 땄습니다. 딴 감의 반은 껍질을 벗겨서 곶감으로 만들고 반은 택배로 고모들 집으로 보냈습니다. 가족들끼리 나눠 먹는게 왠지 뿌듯하더군요. 처마밑엔 곶감 뿐만 아니라 내년에 씨앗으로 쓰일 마늘, 옥수수, 콩이 걸려 있습니다. 말린 호박도 걸려 있구요. 마당엔 콩을 널었는데요. 몇년만에 도리깨질을 해보니 새롭더군요..

2009.11.15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국회의사당의 가을 풍경 그리고 민들레

오늘 일이 있어서 여의도에 있는 사무실에 나왔습니다. 평소 주말 여의도는 텅텅비어 있는 유령도시 같지만 오늘은 주말 오전인데 사람들이 많네요. 특히 경찰들이 많이 보입니다. 길가마다 경찰버스가 주차되어 있습니다. 오늘이 전태일 열사 정신을 계승하는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의 노동자대회와 그 전야제가 여의도에서 열리기 때문이더군요. 민들레를 흔히 민중에 비유하곤 합니다. 특별히 이쁘지도 않고 흔히 볼 수 있는 민들레. 그 끈질긴 생명력이 민중과 닮았기 때문입니다. 땅도 아니고 국회 담벼락에 피어 끈질긴 생명력을 자랑하는 민들레처럼 우리 국민들도 이 나라를 지탱하는 힘이라고 생각합니다. 저 안의 국회의원님들만 좀 잘하면 될텐데 말이죠. 버스에 내려 사무실로 걸어오면서 국회의 단풍이 이뻐서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사..

2009.11.07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수락산 단풍 등산 (장암역 석림사 코스)

노랗고 빨간 단풍이 든 산을 TV와 사진으로만 볼수 없어서 주말 산행을 준비했습니다. 혼자보단 둘이 둘보단 여럿이 가는게 좋을것 같아서 같이 갈 친구들을 불러 모았습니다. 대학교 동기와 후배들과 함께 서울 근교의 수락산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전날인 토요일에 비가 많이내려 일요일에 산에 갈 수 있을까 의문이었지만 막상 일요일이 되자 비가 그치더군요. 지하철 7호선 장암역으로 갔습니다. 수락산역에서 많이들 올라가지만 수락산역 쪽으로 올라가는것보다 장암역에서 올라가는 것이 등산객도 적고 덜 힘들더군요. 오전엔 산정상까지 구름이 잔뜩 끼었지만 정상에서 점심을 먹고 내려오니 하늘이 개이고 맑은 하늘이 보였습니다. 수락산역쪽으로 내려올때 험한 바위들이 많아 같이 간 여자 후배들이 고생을 좀 했지만 다들 오랜만의 산..

2009.11.02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사진기 시선

활짝 핀 꽃들과 성큼 다가온 가을

오늘 아침 자전거를 타고 출근을 하다 주위를 둘러보니 이제 완전히 가을로 접어든것 같습니다. 햇볕도 따갑지 않을만큼 내리쬐고 바람도 적당히 선선한 것이 가을입니다. 가을이 우리 곁으로 성큼 다가온것 같습니다. 정말 오늘 하늘을 보니 하늘이 높고 푸르더군요. 주말에 시골에 들렀더니 꽃이 활짝 피었더군요. 그래서 몇장 카메라에 담아봤습니다. 예전엔 꽃이 펴도 이쁜줄 몰랐는데 요즘은 꽃들이 그렇게 이쁠수가 없습니다. 마음이 조금 감성적으로 변한것 같기도 하구요. 촬영은 여러 꽃을 했는데 해바라기와 부레옥잠, 연꽃, 민들레를 제외하고는 정확한 꽃 이름은 잘 모르겠네요. ^^ 사진촬영은 캐논 익서스 110is로 했습니다.

2009.09.08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