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세종시 원안통과 촉구 시위와 정운찬 총리 임명동의안 통과

국회에서 점심을 먹고 나오는데 국회본청쪽에서 시위소리와 함께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는게 보였습니다. 무엇때문에 사람들이 모여 시위를 하는지 궁금하기도 하고 산책도 할겸 본청 앞으로 가보았습니다. 가까이 가보니 연기군민들이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시위를 하더군요. 정운찬 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통과되는 시점에 맞춰 세종시 특별법 원안통과를 주장하러 온 것이었습니다. 연기군의 이장단과 사회단체 회원들 그리고 자유선진당이 상경해서 시위를 한 것입니다. 안그래도 이명박 정권들어 세종시 건설이 지지부진한데 충청출신인 정운찬 총리 후보자마저 원안통과가 어렵다고 말한 것 때문에 많은 분들이 실망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아무리 지난 정권에서 추진한 일이라고 하지만 이미 한나라당이 야당일때 약속했고 이명박 ..

2009.09.28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한나라당, 장학재단 설립보다 반값 등록금이 먼저이다.

한나라당 발표에 의하면 장학재단을 추진중이라고 한다. 오늘 최고위원회의에서 장학재단법인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차후 일정을 협의했다고 한다. 추진위원장에는 정몽준 대표이며 장학재단이 설립되면 외부인사를 재단이사장으로 위촉한다고 한다. 이어 설립을 위해 추진 부위원장에 남경필의원, 업무총괄에 진수희 여의도연구소장등이다. 법률간사로는 고승덕 의원과 홍정욱 의원도 포함되어 있다. 한나라당은 올해까지 장학재단을 설립하는 것이 목표이며 재단명칭을 당과 연구소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할 예정이란다. 정당이 장학재단을 추진하고 설립하는 것은 아마 처음이 아닐까 생각이 든다. 정당이 장학재단을 만드는 것도 어렵지만 이해에 따라 정당이 자주 바뀌는 한국정치사때문에 장기적인 목표를 가지고 운영해야할 장학재단을 설립하기는 어려웠을..

2009.09.11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비판적 시선

이대통령 개인의 재산기부보다 반값 등록금 공약 이행이 우선

이명박 대통령의 기부에 대한 여러 의견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저도 지난 글에서 2009/07/06 - [삐뚤한 시선] - 삼성장학생에 이어 이명박 장학생 이명박 장학재단(청계재단)의 우려스러운 점에 대해 이야기 했듯이 많은 분들이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고 있습니다. 오늘 다른 이야기를 하나 더 하자면 이명박 대통령이 해야 할 것은 개인적인 재산기부가 아니라 대선과정에서 약속했던 반값 등록금을 공약을 지켜야 한다는 것입니다. 수백억의 개인재산을 기부하는 것은 칭찬해야 할 일이지만 지금 이명박 대통령이 시급히 해야 할 일은 그것보다 국가적으로 대학생들의 무거운 어깨를 가볍게 해줘야 할 것 입니다. 2009/04/25 - [삐뚤한 시선] - 반값 등록금, 이명박 지지했던 대학생들은 어디에? 이명박 대통령..

2009.07.07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