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유용한 정보

자전거 헬멧 필모리스 F575, 머리 큰 분들에게 권함

자전거를 타면서 중요한 헬멧이 없었는데 드디어 구매했습니다. 무엇을 살까 한참을 고민하다가 필모리스(FEEL MORYS)의 F-575를 구매했습니다. 자출사 까페의 구입기등을 보며 선정했는데 처음엔 HJC의 블리츠와 필모리스의 F-375를 놓고 고민하다가 가을 신상품이라는 F-575로 결정했습니다. 흥진의 블리츠는 여자친구에게 선물로 주고, 저는 필모리스를 택한 이유는 일단 제가 머리가 크기 때문입니다. 많은 분들이 OGK를 추천하셨는데 가격 부담이 있어 저가중에 한국인 머리에 잘맞는 모델을 고르다보니 필모리스가 괜찮다고 해서 구매했습니다. 택배를 받아서 써보니 역시 머리에 쏙 들어갔습니다. 걱정했던 버섯돌이도 안되고 머리를 안정감 있게 보호해주는군요. 제 머리가 작은편이 아닌데 머리 전체가 쏙 들어갑니..

2009.10.07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유용한 정보

엑스밴드 스킨, 버프에서 진화한 자전거 마스크

근래에 자전거 인구가 참 많이 늘었습니다. 출퇴근용뿐만 아니라 레저용으로도 자전거타는 분들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서울에서 자전거를 탈려면 특히 한강이 아닌 집근처의 도로에서 타려면 갖춰야 할 것들이 많습니다. 전조등, 후미등, 헬멧등의 안전장비들은 필수이고 기능성 옷과 고글 등등 자전거뿐만 아니라 갖춰야 할 것들이 하나둘이 아닙니다. 자전거로 출퇴근하면서 가장 힘든게 매연이더군요. 서울의 공기는 안그래도 안좋은데 차 뒤를 쫓아가며 페달을 밟으려니 매연을 그대로 마시기 일쑤입니다. 뜨거운 열기와 함께 코속으로 들어오는 매연은 정말 참기 힘듭니다. 그래서 버프를 사용해봤는데 공기가 잘 통하지 않아 답답하기도 하고 안경을 쓰는 관계로 입김때문에 안경이 뿌옇게 되어 안전문제때문에 버프는 포기했..

2009.09.16 게시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