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공월드컵이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우승컵을 안게될 팀들이 점점 윤곽을 드러내고 있는데요. 하지만 한국은 대표팀이 16강에서 탈락하면서 분위기가 식어가고 있는 상태입니다. 거리 응원도 더 이상 볼 수 없을 것이고, 새벽잠을 설쳐가며 축구중계를 시청하는 분들도 많지 않을 것입니다. 어제 저녁 축구 대표팀이 귀국하면서 대한민국의 월드컵 열기는 사실상 종료되었다고 해도 무방할 것입니다.

이쯤에서 '남아공월드컵을 단독중계한 SBS가 과연 성공했을까?' 대한 의문이 남는데요. 제가 생각하기엔 득보다는 실이 많았던 독점중계였다고 생각합니다. 남아공월드컵이 시작되기 한참전인 벤쿠버동계올림픽을 독점중계하면서 SBS에 대한 이미지는 안좋았던 것이 사실입니다. 전국민의 관심사인 올림픽과 월드컵은 어찌보면 공공재의 성격을 가지고 있는데 한 방송사가 독점을 한다는 것은 애초부터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어쨌거나 축구대표팀은 당초 목표인 16강 진출을 달성했고, 예선 통과로 인해 SBS도 이익을 얻었다고 합니다. 자세한 사정과 손익분기점 같은 재정적인 부분은 SBS 관계자만이 알겠지만 16강에서 멈춘 것은 SBS로서는 아쉬울 것입니다. 하지만 오늘 보도를 보니 SBS의 주가가 최저로 떨어졌다고 합니다.

월드컵 효과를 보지 못한 SBS 주가


월드컵을 통해 한몫 잡고자 무리해서 큰 돈을 투자했는데 실상 먹을게 별로 없었을거라는 시장의 평가가 주가에 반영된 것입니다. 사실 이번 남아공월드컵은 이전 월드컵에 비하면 그 열기와 관심이 시큰둥했던 것 같습니다. 주변 사람들중에 '이번 월드컵은 왠지 재미가 없고 지루하다'라는의견이 다수 있는데 이런 반응에 SBS의 독점중계도 한몫을 했습니다.

신문선 전 SBS 해설위원은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에서 SBS 독점중계에 대해 "지난해 학교 수업에서 다룬 주제입니다. 보편적 접근권은 좁아지고 채널 선택권은 넓어졌지요. 축구 산업 측면에선 굉장히 나빠진 거죠. 방송 3사가 함께 했다면 그리스전 승리 이후 아마 난리가 났을 겁니다. 축구로만 보자면 3개 방송에서 모두 축구가 나오면 많은 사람들이 무조건 축구를 봐야 하니까 좋은 거죠. 단독 중계를 하면 채널 선택이 자유로우니까 축구 노출이 줄어들어 축구산업 측면에선 손해인 겁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단기적으로 보면 SBS에게 유리한 중계였지만 장기적으론 축구산업을 위축되게 만드는 것입니다.


당장 눈에 보이게 돈을 벌었겠지만 이후 방송통신위원회의 과징금부분도 해결해야 하고, 월드컵 중계로 인한 다른 프로그램들의 결방과 경쟁력 약화로 인한 차후 시청률 문제, 그리고 앞으로 격변할 미디어 시장때문에 주가가 하락했다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준비부족으로 인한 해설자와 기자들의 자질 논란과 독점중계로 인한 이미지 하락도 향후 SBS가 해결해야 할 문제일 것입니다.

wrote at 2010.06.30 17:14 신고
결국 선의후이를 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안되는거지요.
wrote at 2010.07.01 12:11 신고
눈앞의 이익만 쫓다가 이렇게된거겠죠. 장기적인 관점 아쉽습니다.
wrote at 2010.06.30 21:20 신고
독점은 하였지만, 시청자들의 마음을 얻지는 못한 것 같습니다...
wrote at 2010.07.01 12:10 신고
준비되지 않은 욕심을 부렸던것 같습니다.
kbh 
wrote at 2010.07.01 10:10
SBS에 득보다는 실이 많은 독점 중계방송 인것 같습니다
방송매체란 이미지가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요번 독점방송에 국민들 대부분이 SBS에 불만의 목소리 한번정도는 했다고 봐야겠죠 너무하다고
특히 월드컵이나 올림픽은 세계의 축제입니다
제가 알기론 다른국가는 동시에 여러 방송국이 중계하였습니다
근데 유독 한국만 독점 중계로...........
외국에서 생활하는 저 같은 사람은 너무나 서운한 마음이 많았습니다
이젠 SBS는 아무리 재미났 방송을해도 안볼생각 입니다
wrote at 2010.07.01 12:12 신고
님같이 이번 계기로 시청을 안하겠다는 분들이 꽤 있네요. sbs가 이런 시청자들의 마음을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711  *712  *713  *714  *715  *716  *717  *718  *719  *···  *1486 
count total 5,527,105, today 92, yesterday 108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