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화동 카페 그

세상 이것저것에 대한 호기심 흑백테레비

·

2013. 3. 3. 21:23






아내와 함께 자주 찾는 집 근처 커피숍 '카페 그'. 생협 회원인 아내가 동아리 모임 후 자주 가길래 따라 가봤는데 잔잔한 음악과 맛있는 커피가 마음에 들어 퇴근후에 가끔가게 된다.

보통 카페라면 그저 그랬을텐데 카페 곳곳에 붙어 있는 강정마을, 재능교육, 콜트 등을 알리는 선전물. 그리고 친절한 사장님이 있어서 찾게 된다.

오늘도 카페 그에서 아메리카노 한잔하면서 쉬고 있다.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