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의 마지막날 청량리역에서 태백역으로 가는 밤 11시 기차를 탔습니다. 오래전부터 겨울 태백산을 등산하기로 했지만 기회가 닿지 않다가 이번에 갈 수 있었습니다. 출발하기전 태백에 폭설이 내린다고 해서 걱정이 되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멋진 설경이 기대되기도 했습니다.

11시 출발 강릉으로 가는 기차안은 등산객과 연인들로 북적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움직이고 떠드는 바람에 잠을 못잤습니다. 3시가 다 되어서야 도착한 태백역. 일부는 역 앞 해장국집으로 이동하고 또 일부는 터미널로 가서 첫차를 기다리러 갔습니다. 우리 일행은 일단 태백산 입구로 가리고 해서 택시(요금 15,000원)를 타고 유일사 매표소로 이동했습니다.

6,000원짜리 황태해장국을 먹고, 장비를 챙깁니다. 뜨거운 물도 얻어 보온병에 담았습니다. 입장료가 있다고 했는데 매표소가 문을 안열어서 그냥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랜턴을 켜고 끊임없는 경사를 오르기 시작합니다. 유일사까지는 몸이 덜 풀려서 힘들었습니다. 유일사에서 장군봉까지는 비교적 쉽게 올랐습니다. 정상 근처에 가니 주목도 보이고, 날도 서서히 밝아져 입이 벌어지는 눈꽃을 볼 수 있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30sec | ISO-1000

장군봉 가는길의 눈꽃


 장군봉 가는길의 눈꽃입니다. 마치 순록의 뿔처럼 눈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이 멋진 설경을 보자마자 등산의 피로감이 확 사라지더군요. 입이 다물어지지 않았습니다. 해가 서서히 떠오르는 시점이었는데 정말 환상적이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30sec | ISO-1000

눈꽃


아래 사진은 태백산에 가서 꼭 봐야 할 주목의 모습입니다. 바람의 방향대로 나뭇가지에 눈꽃이 피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50sec | ISO-1250

주목


꽁꽁 얼어붙은 이정표가 정상 부근이 얼마나 추운지 보여줍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60sec | ISO-1600

꽁꽁얼은 이정표


장군봉에서 일출을 맞이하길 바랬지만 눈도 많이 내리고 바람도 많이 불어서 잠시 설경을 구경하고 천제단쪽으로 움직였습니다. 능선을 지나가는데 바람이 정말 많이 불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60sec | ISO-320

일부러 플래시를 터쳐봤는데 내리는 눈이 잘 표현되었습니다. 분명 3월에 등산하는데 눈이 이렇게 많이 내립니다. 아래 사진만 보면 마치 히말라야나 시베리아에 온 것 같은 기분입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80sec | ISO-400

장군봉에서 천제단 가는 능선


하얗게 눈이 내린 천제단입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30sec | ISO-100

천제단

Canon | Canon EOS 50D | 1/250sec | ISO-100

태백산 비

Canon | Canon EOS 50D | 1/80sec | ISO-100

한배검


천제단과 태백산 표지 비석 한배검이라 쓰인 비석도 눈과 얼음으로 하얗게 변했습니다. 사진을 몇장 찍고, 망경사에서 아침을 먹기 위해 발길을 서둘렀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400sec | ISO-100

천제단의 이정표

Canon | Canon EOS 50D | 1/25sec | ISO-100

망경사 내려가는길


천제단에서 망경사로 내려가는 길에 만난 단종비각입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50sec | ISO-250
Canon | Canon EOS 50D | 1/30sec | ISO-250

단종비각


눈이 내린 절의 모습도 색다르더군요. 망경사의 모습입니다. 등산객 수십명이 라면을 끓여먹거나 매점에서 사먹고 있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50sec | ISO-100

망경사

Canon | Canon EOS 50D | 1/40sec | ISO-100

망경사


망경사의 부처님상과 탑도 하얗게 변했습니다. 싸가지고 간 음식을 먹고, 하산을 시작했습니다. 당골로 가는 길은 계곡을 따라 내려가는데 시간이 꽤 걸렸습니다. 유일사쪽과는 다른 나무들과 풍경들이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50D | 1/8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80sec | ISO-320
Canon | Canon EOS 50D | 1/200sec | ISO-100
Canon | Canon EOS 50D | 1/100sec | ISO-100

석탄박물관

Canon | Canon EOS 50D | 1/160sec | ISO-100

당골광장의 온도계는 영상 3도를 가르키고 있었지만 풍경은 영하 20도는 되보이는 풍경들었습니다. 삼일절 휴일인데도 불구하고 등산객들은 많지 않더군요. 다음엔 맑은날 와서 일출을 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일행들과 나누었습니다.

당골에 도착하니 10시. 버스를 타고 태백역으로 이동해 12시 기차를 타고 청량리로 왔습니다. 기차에 타자마자 다들 골아떨어질 정도로 피곤했지만 한편으로는 개운한 겨울 산행이었습니다. 언제 또 이런 눈꽃의 절경을 볼 수 있을까요.
wrote at 2011.03.02 19:28 신고
설국,
멋진 여행지였군요.
wrote at 2011.03.04 16:32 신고
새벽등산이 처음이라 힘든면도 많았지만 가길 정말 잘했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만족스러운 산행이었습니다. ^^
wrote at 2011.03.04 16:22 신고
태백의 멋진설경 잘보고갑니다.
부럽습니다.
wrote at 2011.03.04 16:31 신고
감사합니다. 겨울산은 언제가도 멋진 풍경을 선사해주는것 같습니다.
wrote at 2011.04.13 15:12
안녕하세요.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이 함께하는 대한민국 생태관광 블로그 에코가이드입니다. 하얀 눈꽃이 너무나 아름답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wrote at 2012.01.27 12:20 신고
등산 정말 좋아요!!
저도 등산을 너무 좋아해서 등산몰을 시작했습니다.
많이 찾아와주세요.

아쿠,마인들,랩,몬테인,오스프리배낭 등 아웃도어용품 취급!


캠프라인 총판점 51 % - 22% 까지 할인!
www.ifcamp.com
감사합니다.
이름 :
비밀번호 :
홈사이트 :
비밀글 :
*1  *···  *430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  *1486 
count total 5,530,915, today 11, yesterday 152
흑백테레비 글 모두보기
아빠 노릇
비판적 시선
얼리어답터
유용한 정보
리뷰체험단
책과 영화관
따뜻한 시선
잊혀진 것들
그곳에 가면
사진기 시선
자전거 전국일주